벨푼트의 호숫가 산장

lunarsix.egloos.com



2020 겨울 스팀 세일 구입 게임들

2018 겨울 스팀 세일 구입 게임들
2018 겨울 스팀 세일 게임들 점검
2019 여름 스팀 세일 구입 게임들
2019 여름 스팀 세일 구입 게임들 점검
2020 여름 스팀 세일 구입 게임들
2020 여름 스팀 세일 구입 게임들 점검

이번 스팀 세일에서 구입한 게임들입니다.

Outer Wilds 외곽의 황무지 - 굉장히 좋은 평을 많이 들어서 집어들게 되었는데요, 특히 (제가 정말 완전히 푹 빠져서 플레이했던) 오브라 딘 호의 귀항 (Return of the Obra Dinn)을 좋아했다면 이 작품을 해 보라는 얘기에 혹해서 샀습니다. 이번 세일 구입 최고 기대작입니다.

Superliminal 초경계적인 - 1인칭 퍼즐 부분은 포털(Portal)과 유사하고, 스토리 진행은 스탠리 우화(The Stanley Parable)와 비슷하다는 말에 역시 혹해 바로 구입했습니다. 사실, 게임 내의 3D 엔진을 이용한 시점의 변화를 통한 물체의 크기 변화 하나만으로도 이미 제 흥미를 끌고 있는 작품이기도 했고요.

Sam & Max Save the World 샘과 맥스 세계를 구하다 - 텔테일 게임즈(Telltale Games)가 걷는 시체(The Walking Dead) 시리즈로 대박나기 전, 그들은 샘과 맥스 시리즈를 만들고 있었습니다. 제가 좋아하는 짧은 소품같은 에피소드 형식의 포인트-앤-클릭 어드벤쳐로, 제가 좋아하는 스타일의 유머를 잔뜩 품은 시리즈였죠. 그런데 그 시리즈가 리마스터 버전으로 돌아왔네요. 반가운 마음에 구입했습니다.

Journey 여행 - 역시 좋은 평을 엄청 받은 작품인데, pc판으로 처음 에픽 스토어로 출시되어 스팀까지 오는 데에 꽤 많은 시간이 걸렸더랬죠. 이제 저도 해 볼 시기가 된 것 같습니다.

Control Ultimate Edition 컨트롤 궁극판 - 제가 매우 즐겁게 했던 앨런 웨이크(Alan Wake)의 개발사 레메디(Remedy Entertainment)의 최신작 컨트롤입니다. 역시 스팀으로 오는 데에 시간이 좀 걸렸고요.

Ori and the Will of the Wisps 오리와 도깨비불 - 저의 과한 기대에 살짝 못 미쳤지만 그래도 즐겁게 했던 전편보다 많은 부분이 개선되었다는 평을 보고 구입했습니다.


총 6편으로, 해 볼 확률이 다들 매우 높은데요, 이 정도면 다음 스팀 세일 전 혹 100%의 달성률을 노려 볼 만도 하지 않나 싶은 큰 꿈을 한 번 꾸어 봅니다. 아하하하;;; 많은 분들이 비웃으시는 소리가 여기까지 들리는 것 같군요-_-a 현실적인 목표는 아마 지난번에도 달성한 4편입니다.

스팀 세일은 아직 끝나지 않았으니 아직 덜 지르신 분들, 또는 지갑이 아직 덜 털리신 분들께서는 조금 더 시간이 있습니다! ^_^

덧글

  • 무명병사 2021/01/01 19:46 # 답글

    전 메가맨(록맨) 합본 vol1하고 캐컴 빗뎀업을...
  • anakin 2021/01/02 10:57 #

    무명병사 님 // 좋은 작품들 건지셨네요 ^^ 즐겜하세요!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