벨푼트의 호숫가 산장

lunarsix.egloos.com



[스포일러 없는 엔딩 감상] 목격자 (2016)

스포일러 없는 엔딩 감상 시리즈 링크

'내가 퍼즐을 풀었는데 이를 목격한 자가 아무도 없다면, 나는 과연 그 퍼즐을 푼 것일까?'
(누르면 커집니다)



목격자 (더 윗니스, The Witness) pc 버전 엔딩을 보고 들었던 생각들을 순서 없이 나열하였습니다. 스포일러가 될 만한 내용은 일부러 언급을 자제하였으니, 게임을 아직 안 해 보신 분들도 읽으셔도 될 겁니다 :)

Good 일단 아름다운 그래픽을 언급하지 않을 수 없네요. 현실적인 그래픽과 만화스러운 느낌의 중간 정도의 독특한 분위기도 그렇고, 마치 거울처럼 거의 완벽한 반사를 보여주는 섬 주변의 물 하며, 화려하고 다채로운 색상의 배열을 구경 다니는 것만으로도 상당한 즐거움을 주는 작품입니다. (사실, 이러한 그래픽 스타일의 일부는 이후 몇몇 퍼즐들에서 사용되기도 하는 것을 보면, 다분히 의도가 담겨 있는 디자인임을 알 수 있습니다)

Good 퍼즐 게임의 시작과 끝은 퍼즐 디자인이라 조심히 주장해 봅니다. 그리고 그런 면에서, 목격자는 게임 내의 모든 퍼즐을 관통하는 하나의 공통점을 정말 멋들어지게 활용할 줄 아는, 굉장한 퍼즐 디자인을 자랑합니다.

이에 대해 조금만 더 설명해 보죠. 게임 내의 퍼즐들의 규칙은 말로 설명이 된 곳이 전혀 없고, 화면에 보이는 표식들, 반짝이는 지시 표식, 적절한 효과음과 물체들의 변화들을 통해 각 퍼즐의 규칙을 플레이어에게 이해시킵니다. 처음 보는 기호들로 된 퍼즐을 보고 당황하셨다면, 일단 놓아 두고 섬의 다른 곳들을 탐험해 보세요. 그럼 어딘가에는 그 기호를 이용한 쉬운 퍼즐들이 마치 연습문제처럼 놓여 있는 것을 발견하실 겁니다. 이를 통해 규칙을 이해한 후 어려운 퍼즐을 풀어낼 때의 쾌감은 꼭 직접 경험해 보셔야 합니다!

목격자의 퍼즐 디자인은 기본적으로 탐험과 인내심을 중요시하고, 그만큼 긴 시간 동안 골똘이 생각한 끝에 답을 스스로의 힘으로 풀어 냈을 때의 엄청난 쾌감을 플레이어에게 줍니다.

Bad 헌데, 이러한 특성상 인내심이 적은 플레이어에게는 상당히 불친절한 게임으로 인식될 수 있습니다.

Bad 이건 정말 개인적인 생각일 수도 있음을 미리 언지해 둡니다. 메인 디자이너인 조나단 블로 (Jonathan Blow)의 이전 초히트작 브레이드 (Braid, 2008)에서도 존재했던 퍼즐 디자인 중에, 오랜 시간을 기다려야지만 풀 수 있는 퍼즐이 존재했죠. (스포일러를 피하게 위해 관련된 키워드만 살짝 언급하자면... 구름!) 그런데, 목격자에서도 역시 오랜 시간을 기다려야지만 풀 수 있는 퍼즐들이 존재합니다. 그 중 하이라이트는 역시 거의 한 시간 가까이 기다려야 풀 수 있는 ***의 *** 퍼즐입니다. 없는 시간을 쪼개서 게임을 플레이해야만 하는 저 같은 사람들에게 있어 이런 퍼즐은 정말 배려라곤 없는 퍼즐이죠ㅠㅜ

그나마 다행인 것은, 위에서 언급한 퍼즐은 엔딩을 보기 위해서는 꼭 풀 필요는 없다는 점 같습니다. 브레이드에서는 진 엔딩을 보기 위해서는 2시간을 기다려야 하는 퍼즐을 반드시 풀어야만 했으니까요.

Bad 게임을 시작하면서 뭔가 섬에 대한 깊은 스토리와 숨겨진 비밀에 대한 상세한 설명을 원하셨다면, 엔딩을 보면서 다소 실망하실 수도 있습니다. 이 작품은 스토리 면에서는 거의 아무것도 제공하지 않는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입니다. 이는 사실 메인 디자이너 블로의 스타일이라는 생각도 드는데요, 자신의 작품이 담고 있는 이야기를 결코 곧이곧대로 늘어 놓지 않는 그의 이런 스토리텔링 방식은 호불호가 상당히 갈리는 부분이 분명합니다.

Good 그리하여 결국, 잘 짜여진 퍼즐들을 풀어내며 얻는 큰 쾌감은, 이 작품의 처음이자 끝이라고 말하고 싶습니다.

Good 아아, 이에 대해 한 마디라도 하고 싶어서 입이 너무 근질근질한데... 이 작품을 아무것도 모른 상태에서 직접 해 보신 분들은 알 겁니다. ** **의 존재를 처음 알게 되었을 때의 그 놀라움을! 이거 하나만으로도 이 작품은 빛을 발하다고 확실히 말씀드립니다.


한 줄 요약 인내심 좋은 퍼즐 애호가들에게 그야말로 최고의 즐거움과 쾌감을 선사해 줄 수 있는, 역대급의 퍼즐 디자인을 자랑하는 1인칭 퍼즐 게임계의 대작.


마지막으로 아직 이 작품을 해 보지 않은 분들에게 당부의 말씀을 드리자면, 절대 인터넷에서 힌트 찾아 보지 말고 꼭 직접 퍼즐들에 도전해 보시길 바랍니다. 막히는 부분이 있으면, 섬의 아직 탐험하지 않은 곳들을 돌아다니며 아름다운 경치와 새로운 퍼즐들을 즐긴 후에 다시 풀어보는 것을 권해 드립니다. 이 작품은 플레이어의 인내심을 정말 멋진 쾌감으로 보상해 주거든요.

핑백

  • 벨푼트의 호숫가 산장 : [링크] 1인칭 퍼즐 게임 추천작들 2016-09-19 14:11:45 #

    ... 큽니다 --a) == 끝까지 해 본 작품들 == Portal / Portal 2 - 아오 정말 대작이죠!!! The Talos Principle - 전 매우 즐겁게 했습니다 The Witness - 전 엄청 즐겁게 했습니다 Polarity - 포탈의 가난한;;; 버전이라 할 수 있겠습니다 --a 개인적으로는 다소 실망했죠 == 들고는 있으나;;; 아직 끝까지 ... more

  • 벨푼트의 호숫가 산장 : 나의 스팀 플레이사 돌아보기 in 2019 - 목격자 2019-03-18 16:14:51 #

    ... 는 모두 이 글을 쓰는 시점에서의 숫자들입니다) 플레이 시간: 25 시간 순위: 48 엔딩 도달 여부: 1회 DLC 소유 여부: 무 달성 스팀 어치브먼트: 2/2 (100%) 스포없는 엔딩감상 소감: 퍼즐 플랫포머 브레이드(Braid)로 인디 게임게의 슈퍼스타가 된 조나단 블로(Jonathan Blow)의 1인칭 3d 퍼즐 게임인 목격자입니다. 퍼즐 게임이라 ... more

덧글

댓글 입력 영역